자유게시판



상제님의 탄강지와 숙구지를 가다 제 3차 성지순례 후기

김민지 | 2017.06.16 20:31 | 조회 808 | 추천 7

안녕~ 오랜만에 여기에 글을 쓰는 것 같아서 뭔가 맘이 설레기도하고ㅋㅋㅋ..


히히 오늘은 도생님들에게 지난달에 함께 했던 3차 성지순례를 다녀온 후기를 이야기 해볼까해요ㅎㅎ


*사진이 없는 점 양해 부탁드려요ㅠㅠ*


전날 사전교육을 받고서 늦은 밤 조별모임을 갖고 숙소로 올라가 떠들떠들하다가 언제 자버렸는지도 모르고

일어나보니 새벽 5시였던 것 같아요ㅋㅋㅋㅋ해는 아직 일어나지않았지만 저를 비롯한 여러 도생님들이 일어나셔서 수행을 하러 가시거나 분주하게 준비하시고.. 등등 그렇게 차에 올라타고 졸린 눈을 비비다보니 지난번과 같았던 아침식사!


바로 주먹밥이였어요 :) 우히히 뭔가 정성가득한 주먹밥ㅋㅋㅋㅋ


사실 저는 졸려서 물만 벌컥거렸다지요... 


그렇게 두시간정도 버스가 한참 달리고 난 뒤 정읍에 도착하였고 시간이 지날수록 따가워지는 햇빛이

거슬렸지만 다같이 함께하고 사부님과 함께해서 따가운 햇빛도 그렇게 강하진 못한 것 같았어요:) 


좀 좋았던 건 하늘색 수건ㅋㅋㅋㅋㅋㅋㅋㅋ(머리에 묶고 팔에 묶고 목에도 묶어보고... 유용했씁니다 후후)


ㅋㅋㅋㅋㅋ산에서 걸을 때 다리가 땡겨서 겨우 겨우 올라가는데 그때 제가 "아 무슨 히말라야 등산하는 거 같아!!!" 라고 소리쳤더니 옆에 계시던 도생님들 다 빵터지셨던ㅋㅋㅋㅋ 큭크.. 제가 완전 저질체력이라 그래요..ㅠ 큭큭 


그렇게 점심시간이 다가왔고 한 초등학교에서 다같이 점심을 먹었죠!!! 식혜와 물 그리고 도시락UU! 사실 도시락 너무 좋았습니당... 


그렇게 머리카락이 뜨거웠고 정수리에서 불나는 느낌이였지만ㅋㅋㅋㅋ 낮지만 시루산, 두승산 등등! 서산리와 객망리도 다녀올 수 있어서 정말 즐거웠고 뜻이 깊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니 1박 2일이 꼭 2박 3일처럼 느껴지네요ㅋㅋㅋ 요번 성지순례는 날이 괜찮아서인지 상당히 만족스럽고 재밌고 의미 있었던 것 같아요ㅎㅎ


마지막으로 종도사님이 말씀으로 저는 이만 물러가옵니다:)


* 판몰이의 주역, 초립동 *


상제님 천지공사를 마무리 짓는 대세몰이 인사 공사, 대세몰이 포교 공사가 있다. 그것을 '판몰이 도수'라고 한다. 도박할 때 자기 것을 다 잃어버리고, 마지막 한 판에 가서 본전을 회복하여 판을 싹쓸이 한다. 판 몬을 전부 한 판으로 몰아서 그것을 다 따버리는 것이다. 그걸 판몰이라고 한다. 


그 판몰이의 주역이, 바로 초립동이다. 그런 역할을 할 수 있는 큰 기운을 상제님께서 초립동에게 붙여 주셨다. 상제님도 이길 수 있는, 아주 강력한 기운을!


초립동이 비록 어리지만, 정신만 잘 깨 주면 어른들보다 잡념이 없고 마음이 깨끗하고 신앙에 대한 순정과 초발심이 강력하여, 크게 봉사한다. 앞으로 개벽상황에서 맡은 일도 잘하고, 상제님 진리도 쉽게 이해하고 빨리 전한다.


상제님은 초립동들에게 상제님 진리를 전 세계에 신속히 알리는, 진리 전령자로서의 포교 운수를 열어주셨다.


종도사님 말씀, 도기 133년 1월 11일  

공감
twitter facebook
  • 전체
  • 자유게시글
  • 우리들의 추억
  • 나도작가
711개(2/36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모바일 콜라보의 좋은 예 [1] 후니후니 +23 11741 2015.03.29
공지 모바일 방 소개글 (^3^) 사진 첨부파일 후니후니 +26 11562 2015.03.29
689 [자유게시글] (세종유통 입고 공지) 에픽 MP3 & MP3 목걸이 집 사진 첨부파일 후니라고 불러요^^ +0 140 2020.03.13
688 [자유게시글] 준호 앤 후니 두 선생님들이 부르는 꺼내먹어요 개사 외워먹어요, 천부경 쑥.♡ +0 525 2020.01.29
687 [자유게시글] 안녕하세요 김유정 +7 814 2018.10.17
686 [자유게시글] 함께 떠나봐요~! (148년 청포 하계수련회) 사진 첨부파일 초립동이 화이팅! +10 896 2018.08.16
685 [자유게시글] [가슴에 담는 사랑] 송택정 +8 722 2018.08.05
684 [자유게시글] 돈으로 우정을 살 수는 없다 김유정 +8 780 2018.07.19
683 모바일 [자유게시글] 금메달 3개를 딴 요하네스 클라에보(21) 선수는 "13세까지 [1] 시루짱 +27 1319 2018.02.26
682 [자유게시글] 마음을 여는 대화법 ★ 사진 첨부파일 만사무기 +26 937 2018.02.10
681 [나도작가] 태을주 도공 1시간 파일 초립동이 화이팅! +27 1038 2018.02.06
680 [자유게시글] 우리는 다 미물일지니... 무위 +126 5542 2018.01.27
679 모바일 [자유게시글] 프레젠테이션 잘 하는 비법은? 사진 첨부파일 [1] 시루짱 +27 1209 2017.12.29
678 [자유게시글] [재미난정보] 나는 무슨 색깔일가? 색채심리검사로 보이는 [나!] 사진 만사무기 +16 5276 2017.12.28
677 [자유게시글] [힐링] 힘든 일이 있었나요? 사진 첨부파일 만사무기 +20 828 2017.12.12
676 [자유게시글] 친구라는 이름을 가진 너에게 사진 첨부파일 [1] kanghui +20 925 2017.12.11
675 [자유게시글] 전생의 어머니를 찾은 동래부사 사진 첨부파일 후니후니 +8 1007 2017.11.01
674 [우리들의 추억] 147년 청포여름수련회 선배응원메시지 [1] 동이 +11 953 2017.08.02
673 [자유게시글] 초딩 히어로 영화가 나왔네요.^^ [1] 후니후니 +9 963 2017.08.02
672 [자유게시글] 110년전 조선으로 온 스웨데기자가 조선의 생활상을 전한 글입니다. 후니후니 +8 842 2017.07.10
671 [자유게시글] 많은 사람들이 모르는 띠의 전설(한글자막) 후니후니 +8 840 2017.07.10
670 [자유게시글] 이문세도 빅뱅도 아닌 동학농민가 '붉은 노을' 아세요? 사진 첨부파일 후니후니 +5 1144 2017.0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