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

하롱 | 2016.10.12 23:35 | 조회 1173 | 추천 1

 

한국인의 한글이 아닌 세계의 한글을 만들고 싶다는 배달의 민족의 멋진 열정을 볼 수 있는 글이였습니다!

회사사장님께 가림토정보를 보내드려야겠어요~~~ㅎㅎ

가림토도 정말 중요하지만 지금은 배달의 민족. 이 단어에 대해 이야기를 해볼까합니다!

 

요새 사람들은 배달의 민족이 무엇이냐 물어보면 배달음식 어플이라고 말합니다.

배달의 민족으로 주문을 하면 이런 음성녹음이 나옵니다

 

밤잠보다 밤참이 많은 민족

배달로 나라를 구한 민족

사시사철

천지사방

불철주야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 배달의 민족

 

배달음식과 배달이란 무언가와 교묘하게 섞은 광고라는걸 알 수 있지않나요??

그럼 여기서 배달, 그리고 배달의 민족이란 무엇일까요?

정확한 이름은 신시배달국으로 18분의 환웅께서 1,565년동안 통치한 나라입니다.

환국시대 말기에 인구증가와 식량,물자 부족으로 백성들의 삶이 힘들어지자 새로운 정착지를 찾게 되고 이를 시작점으로 동서문명이 갈라지게 되었습니다.

환웅천황께서는 환국의 환인 천제로부터 환국정통계승과 국가 통치자를 의미하는 천부와 인 세종류를 받고 백두산으로 문명 개척을 시작하셨습니다.

새 문명 개척단으로 제세핵랑군 3000명을 이끌고 동방으로 오신 환웅 천황께서는 10월 3일 백두산 신단수아래 신시로 도읍지를 정하고 배달국을 개국하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잘못알고있는 고조선의 단군왕검이 나라를 여신 날 10월 3일 개천절..

사실 달국 초대 환웅 거발환 환웅 천황께서 나라를 여신 날 이라는 사실 우리 청포들은 알고있었죠?!

 

 

 

그렇다면 배달의 민족은 무엇일까요?

혹시 동이라고 들어보셨나요?

 

학교에서는 동이족을 한자로 '동녘 동' '오랑캐 이' 라고 가르칩니다.

그럼 동이족은 정말 동쪽 오랑캐일까요?..

이 표현은 중국의 역사왜곡으로 동이족을 실추시키는 뜻이고 본래의 뜻은

동東 - 태양이 떠오르는 광명한 방

이夷 - '뿌리', '활을 쏘는 사람'

 

우리민족은 지금까지도 활을 잘 쏘기로 소문이 세계로 퍼지고 있죠~

그럼 그 활의 민족을 거슬러 올라가 볼까요?

바로 배달의 민족 동이족은 '동쪽의 뿌리 민족', '활을 잘 쏘는 동방의 민족' 이라 할 수 있습니다.

 

동이족이란 말은 배달국 치우천황이 큰활을 만들어 쓴 이후 큰 황의 위엄에 두려움을 느낀 중국 한족이 배달민족을 '큰 활을 잘 쏘는 동방사람'이라며 동이라 불렀습니다.

중국 사서에 나오는 동이의 역사는 곧 배달 시대로부터 시작된 한민족의 서방 개척의 역사라는 걸 알 수 있겠죠!

 

배달의 민족. 이 말의 의미를 다시 한 번 곱씹게 되죠?

그럼 다시한번 묻겠습니다.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

공감
twitter facebook
  • 전체
  • 자유게시글
  • 우리들의 추억
  • 나도작가
1,387개(5/70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모바일 콜라보의 좋은 예 [1] 후니후니 +23 11872 2015.03.29
공지 모바일 환단고기 북콘서트 유튜브 영상 후니후니 +1 20011 2015.08.17
공지 모바일 [태상종도사님 소개] 후니후니 +2 19848 2015.07.27
공지 모바일 증산도 주문 후니후니 +3 19892 2015.04.22
공지 모바일 <조선의 민족정신을 말살하라 보천교 다큐 목록> 사진 첨부파일 후니후니 +1 20401 2015.02.09
1302 [자유게시글] 세종대왕님과 한글! 사진 첨부파일 김민지 +3 843 2016.12.19
1301 [자유게시글] 굴비에 담은 우리선조들의 4가지덕성! 사진 첨부파일 만사무기 +1 705 2016.12.18
1300 [자유게시글] 악착같이 훔친 자의 최후 사진 첨부파일 [1] 솜이 +1 810 2016.12.15
1299 [자유게시글] "엄마 뱃속에 동생이..." 아이들이 하는 섬뜩한 말 동이 +2 785 2016.12.11
1298 모바일 [자유게시글] 큰그림을 그리는 능력! 스티브 잡스 이야기 사진 첨부파일 [1] 만사무기 +3 889 2016.12.11
1297 [자유게시글] 2016년 크리스마스씰! 첨부파일 [2] 관캐님...ㅠㅠㅠㅠ 스넷 +2 1162 2016.12.05
1296 모바일 [자유게시글] 대통령은 국민을 지키는 사람입니다. 사진 첨부파일 [3] Dignity +1 896 2016.12.03
1295 [자유게시글] 나와 아버지, 그리고 선생님 [2] 김민지 +1 836 2016.11.21
1294 [자유게시글] 역사를 배워야 하는 이유 첨부파일 [2] 김가네 +0 1056 2016.11.20
1293 [자유게시글] 이 그림을 아십니까? 사진 첨부파일 [2] 솜이 +0 854 2016.11.17
1292 [자유게시글] 광주 환단고기 북콘서트 활동 후기 사진 첨부파일 [4] 하롱 +1 1082 2016.11.15
1291 모바일 [자유게시글] 오늘 밤 8시 31분! 슈퍼문을 볼 수 있다 사진 첨부파일 [2] 김민지 +1 973 2016.11.14
1290 모바일 [자유게시글] 죽은 행복의 사회 [2] SSONG +1 919 2016.11.14
1289 [자유게시글] How to study?(성급한1부작) 사진 뷕뷕 +2 650 2016.11.07
1288 모바일 [자유게시글] 고등학교 스쿨처치 기도모임 이야기 [1] 동이 +1 853 2016.11.07
1287 모바일 [자유게시글] 힙합프로젝트까지, '무한도전' 이쯤되면 발로뛰는 역사 교과서 [1] 동이 +1 749 2016.11.05
1286 모바일 [자유게시글] "한번 더 해보자고" 사진 첨부파일 [1] Dignity +0 867 2016.11.04
1285 모바일 [자유게시글] 도전성구말씀배경화면을 제작해드립니다! 사진 첨부파일 [1] 김민지 +1 1035 2016.10.31
1284 [자유게시글] "싸워서 죽기는 쉬우나 길을 열긴 어렵다." 사진 첨부파일 [3] 뷕뷕 +0 841 2016.10.23
1283 모바일 [자유게시글] 아람이 되려합니다. 사진 첨부파일 [2] Dignity +0 839 2016.10.21